한-UAE, 공동펀드 조성과 ‘인베스토피아’ 토론회로 협력 확대

공동펀드 조성 및 현지 투자포럼 참여 등에 대한 논의 후 기념촬영
이영 중벤부 장관과 압둘라 빈 토우크 알 마리 UAE 경제부 장관이 면담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중소벤처기업부

[더프론티어]대한민국과 아랍에미리트(UAE) 정부가 양국 간 협력 강화를 위해 공동펀드 조성 및 현지 투자포럼 ‘인베스토피아’ 참여 등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이영과 UAE 경제부 장관 압둘라 빈 토우크 알 마리는 8일 무역협회에서 이 같은 내용을 논의했다.

이번 면담은 양 부처가 지난 1월에 체결한 중소벤처협력 MOU(업무협약)의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새로운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으로 마련되었다. 양 부처는 MOU 이후에도 양국 중소벤처기업 간의 교류를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왔으며, 두바이의 글로벌 비즈니스 센터 개소 및 ‘K-비즈니스 데이 중동’ 공동 개최 등을 통해 협력을 이어나갔다.

면담에서는 양국이 공동펀드 조성 계획과 함께, 한국 중소벤처기업의 중동 현지 클러스터 입주, 국내 투자 관계자의 UAE 글로벌 투자포럼 ‘인베스토피아’ 참여 등이 주요 논의 내용으로 부각되었다. 알마리 경제부 장관은 이번 ‘컴업 2023’ 참석을 위해 100여명의 UAE사절단과 함께 방문하며, 다양한 기업 및 창업지원기관을 만나고 ‘아랍에미레이트 스타트업 생태계’에 대한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다.

양 장관은 이번 협력을 통해 정부 간 협력이 민간 생태계 교류로 이어지는 의미를 강조하며, 앞으로의 협력 방향을 논의하고 확인했다. 이영 장관은 “올해 컴업 참석을 위해 100여명의 UAE사절단이 방문한 것은 정상외교의 큰 성과”라며 “정부 간 협력이 민간 생태계의 교류로 이어졌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그리고 “앞으로도 클러스터, 투자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한-UAE의 중소벤처 협력이 이어질 수 있도록 경제부와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더프론티어 송석원 명예기자 (news@thefrontier.co.kr)

Related articles

유튜버 ‘잇섭’의 ‘오드엔티’, 시리즈벤처스서 시드 투자 유치

동남권(부산,울산,경남) 지역 특화 액셀러레이터 시리즈벤처스가 250만 구독자를 보유한 크리에이터 잇섭(ITsub, 본명 황용섭)이 설립한 스타트업 ‘오드엔티(OddNT)’에 시드 투자했다. 잇섭은 지난 2016년부터 테크 유튜버로 활동하며 국내외 다양한...

딜라이트룸, 수면 건강 기능성 식품 스타트업 ‘녹트리서치’에 전략적 투자

글로벌 모닝 웰니스 앱 ‘알라미’ 운영사 딜라이트룸이 수면 건강 기능성 식품 스타트업 ‘녹트리서치’ 에 전략적 투자를 진행했다. 녹트리서치는 수면 문제를 영양학적 접근으로 해결하는 스타트업이다. 개인...

서울경제진흥원, 다날과 함께 혁신 스타트업 발굴 및 지원

서울경제진흥원(SBA)과 다날이 서울 소재 유망 기술 분야의 혁신 스타트업을 지원하고자 추진하는 ‘2024 다날 X 서울 스타트업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에 참여할 유망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서울경제진흥원은 다날과 지난...

기업은행 IBK창공, 2024년 하반기 혁신창업기업 육성 시작

IBK기업은행이 2024년 하반기 IBK창공 혁신창업기업을 최종 선발해 7월부터 5개월간 창업육성 프로그램 지원을 시작한다. 이번 선발기업은 총 85개사로 건강·진단(22.1%), 지식서비스(22.1%), 정보‧통신(20.7%) 업종이 주를 이뤘으며 키즈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