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모태펀드, 4년간 40% 이상 미집행으로 스타트업 돈가뭄 우려

사진제공: 셔터스톡

[더프론티어]정부가 조성한 중소기업 모태펀드 중 4년 동안 40% 이상이 집행되지 않아 스타트업 업계의 돈가뭄이 더 심해지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2019년부터 2022년까지 11조2295억원의 규모를 가진 모태펀드 중 4조5621억원(41.4%)이 미집행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로 인해 스타트업에 필요한 투자금이 적기에 돌아가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다.

고금리와 경기 침체로 벤처투자에 대한 심리가 위축되면서 각 벤처펀드의 투자 집행률이 낮아지고 있다. 지난해 전체 펀드의 투자 집행률은 12.1%에 불과했다. 이에 따라 올해 1~3분기 국내 벤처투자 규모는 작년 동기 대비 25% 감소한 7조6874억원으로 축소되었다.

스타트업 업계의 자금난을 해소하기 위해 정부는 모태펀드의 예산 규모를 유지하고 VC에 지급하는 투자 수익 인센티브를 확대하는 등의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아울러, 모태펀드 출자 펀드의 수익률이 낮아 민간 자본 유입이 어려워질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더프론티어 송석원 명예기자 (news@thefrontier.co.kr)

Related articles

유튜버 ‘잇섭’의 ‘오드엔티’, 시리즈벤처스서 시드 투자 유치

동남권(부산,울산,경남) 지역 특화 액셀러레이터 시리즈벤처스가 250만 구독자를 보유한 크리에이터 잇섭(ITsub, 본명 황용섭)이 설립한 스타트업 ‘오드엔티(OddNT)’에 시드 투자했다. 잇섭은 지난 2016년부터 테크 유튜버로 활동하며 국내외 다양한...

딜라이트룸, 수면 건강 기능성 식품 스타트업 ‘녹트리서치’에 전략적 투자

글로벌 모닝 웰니스 앱 ‘알라미’ 운영사 딜라이트룸이 수면 건강 기능성 식품 스타트업 ‘녹트리서치’ 에 전략적 투자를 진행했다. 녹트리서치는 수면 문제를 영양학적 접근으로 해결하는 스타트업이다. 개인...

서울경제진흥원, 다날과 함께 혁신 스타트업 발굴 및 지원

서울경제진흥원(SBA)과 다날이 서울 소재 유망 기술 분야의 혁신 스타트업을 지원하고자 추진하는 ‘2024 다날 X 서울 스타트업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에 참여할 유망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서울경제진흥원은 다날과 지난...

기업은행 IBK창공, 2024년 하반기 혁신창업기업 육성 시작

IBK기업은행이 2024년 하반기 IBK창공 혁신창업기업을 최종 선발해 7월부터 5개월간 창업육성 프로그램 지원을 시작한다. 이번 선발기업은 총 85개사로 건강·진단(22.1%), 지식서비스(22.1%), 정보‧통신(20.7%) 업종이 주를 이뤘으며 키즈 금융...